앨범 정보 : http://music.daum.net/album/main?album_id=585853

“눈 깜박하면 어른이 될 거에요…”
아이유 정규 2집 [Last Fantasy]

지난 해, 온 세상을 ‘좋은 날’로 물들였던 아이유가 드디어 새 앨범을 들고 팬들 곁으로 돌아온다. 

아이유의 새 앨범 [Last Fantasy]는 1집 [Growing up] 이후 2년 만에 선보이는 정규앨범으로, 이번 앨범은 지난 해 ‘아이유 신드롬’을 탄생시켰던 조영철 프로듀서가 총괄 프로듀싱을 맡았다. 조영철 프로듀서는 이번 앨범을 통해 아이유가 가지고 있는 음악성을 좀 더 다양한 측면으로 접근하여 표현해내는 것에 중점을 두었다. 

새 앨범 [Last Fantasy]의 앨범 타이틀 뜻은 10대의 마지막 순간에서 20대의 시작을 바라보고 있는 아이유가 마음속에 품고 있는 생각, 상상, 환상 등을 앨범 속에 그려냈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으며, 음악팬들이 아이유에게 바라는 다양한 모습들을 노래를 통해 다채롭게 담았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총 13곡이 수록되어 있는 이번 정규 2집은 국내 최고의 뮤지션들과 작곡가들이 참여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광진, 윤상, 정재형, 이적, 김형석, 정석원, 김현철, 윤종신, 이민수, 코린 베일리 래, G.고릴라, Ra.D 등 더 이상 설명이 필요 없는 음악인들이 모두 이번 아이유의 정규 앨범에 선뜻 참여했다. 

아이유는 오랜만의 정규 앨범인만큼 이번 앨범의 완성도를 위해 다각도의 노력과 정성을 아끼지 않았다. 아이유는 본인의 자작곡 이외에도 다수의 곡에 작사로 참여하며 한층 성장한 음악적 감성을 보여주었으며, 곡마다 그에 맞는 음색을 찾기 위한 세심한 고민을 계속 하며 앨범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했다. 

먼저 첫 번째 트랙인 ‘비밀’은 015B 정석원 작곡가의 작품으로, 정규 2집의 포문을 여는 곡답게 강렬한 매력을 보여준다. 뚜렷한 기승전결이 있는 스토리 전개와 대비를 강조한 편곡이 특징인 이 곡은 아이유의 맑은 음색과 함께 시작되는 서정적인 멜로디에서 점차 파워풀해지는 보컬과 락오페라의 웅장한 사운드로 완성된다. 아이유는 곡의 중심에 서서 이 모든 음악을 이끌어나가는 힘 있는 보컬을 보여주었다.

두 번째 트랙인 ‘잠자는 숲 속의 왕자’는 ‘나만 몰랐던 이야기’로 아이유의 깊은 감성을 이끌어냈던 작곡가 윤상의 작품이다. 아이유만이 보여줄 수 있는 순수한 매력으로 다시 태어난 이 곡은 한 편의 동화를 보는 듯한 맑고 밝은 감성을 느낄 수 있다. 아이유가 10대일 때 이 곡을 불러주어서 다행이라는 윤상 작곡가의 느낌처럼 아이유의 귀여운 보컬과 따뜻한 편곡이 만나 완성도 높은 곡으로 탄생되었다. 

세 번째 트랙 ‘별을 찾는 아이’는 김광진 작곡가의 곡으로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깊은 울림을 전해주는 곡이다. 아이유의 담담하게 읊조리는 보컬과 느리게 천천히 흐르는 멜로디는 마음을 어루만져주는 듯한 느낌을 주며, 곡의 말미에 터져 나오는 김광진의 목소리는 마음을 움직이는 감동을 안겨준다. 이 곡은 김광진 작곡가 특유의 감성이 깊게 베어있는 이 곡은 세대를 관통하는 매력을 담고 있는 곡이다. 

정규 2집의 타이틀곡인 네 번째 트랙 ‘너랑 나’는 ‘좋은 날’을 탄생시켰던 이민수 작곡가-김이나 작사가의 합작품으로, 아이유의 다채로운 감성과 업그레이드된 음악성을 전한다. ‘너랑 나’는 아이유의 보컬이 가지고 있는 매력을 다시 한번 선보이는 곡으로, 10대 소녀가 시간 여행을 떠나 먼 미래를 만나고 온다는 신비롭고 기묘한 컨셉을 가지고 있다. 마이너와 메이저 코드를 넘나드는 구성으로 하프, 호른 등 가요에서 거의 찾아보기 힘든 악기를 사용한 리얼 사운드의 버라이어티하고 판타지스러운 느낌을 전하는 편곡이 돋보이며, 아이유의 다양해진 보컬 표현력을 만나볼 수 있다. 

이어지는 다섯 번째 트랙 ‘벽지무늬’는 윤종신 작곡가의 작품으로 아이유의 섬세한 감수성을 만나볼 수 있는 곡이다. 서정적인 멜로디와 아이유의 따뜻한 음색이 어우러진 곡으로, 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보통의 감정을 표현한 시적인 가사를 완벽하게 소화한 아이유의 곡 해석력이 돋보인다. 이 곡은 특히 정석원 작곡가가 편곡에 참여해 디테일한 사운드를 자랑한다.

이 세상 모든 삼촌들에게 보내는 아이유의 응원송! 여섯 번째 트랙은 작곡가 이적과 함께한 ‘삼촌’이라는 곡이다. 이 곡은 아이유가 이적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며 완성한 곡으로 통통튀는 멜로디와 함께 아이유의 애교어린 음색이 삼촌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아이유의 강요섞인(?) 부탁으로 이루어진 이적의 랩과 삼촌들을 향한 아이유의 외침이 주목해야 할 포인트이다. 

‘사랑니’는 그 만의 독특한 감성으로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G고릴라 작곡가의 작품으로, 첫사랑의 아픔을 겪은 소녀의 마음을 그린 곡이다. 첫사랑이기 때문에 더욱 크게 다가오는 아픔을 10대의 시선에서 순수하고 재미있게 표현한 가사는 아이유가 공동작사로 참여했으며, 아이유는 실제로 이 곡의 가사를 어머니와 함께 이야기를 하며 써 내려가며 솔직한 느낌을 담아냈다. 

빠른 템포의 신나는 느낌의 여덟 번째 트랙인 ‘Everything’s Alright’은 김현철 작곡가의 작품이다. 싸운 연인의 냉랭한 분위기를 그린 이 곡은 실제 연주로 이루어진 따뜻한 사운드가 어우러지며 곡의 분위기를 한껏 살리고 있으며, 피쳐링으로 참여한 김현철 작곡가와 아이유의 하모니가 귓가에 맴도는 매력을 가지고 있다. 

아홉 번째 트랙인 ‘Last Fantasy’는 김형석 작곡가의 작품으로 한 편의 영화음악을 듣는 듯한 상상 이상의 스케일을 보여준다. 50인조 오케스트라의 웅장함을 그대로 담은 이 곡은 6분이 넘는 대곡으로 듣는 이를 압도한다. 현실의 문을 열었을 때 꿈이 넘어지지 않게 손을 잡아달라는 내용의 가사로 10대의 마지막에 서 있는 아이유의 현재를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열 번째 트랙인 ‘Teacher’는 작곡가 Ra.D의 곡으로, 이 곡 역시 아이유가 공동 작사로 참여했다. 작업 초기부터 아이유 맞춤형으로 작업된 곡으로, 19세 아이유의 여러 가지 생각들과 고민들을 담기 위해 가사 작업에 많은 시간이 투자되었다. 잔잔한 어쿠스틱 사운드와 아이유, Ra.D의 감성보컬이 어우러지며 매력적인 곡으로 완성되었다.

이어지는 열 한번 째 트랙 ‘길 잃은 강아지’는 아이유의 자작곡이다. 짙은 어둠이 느껴지는 ‘길 잃은 강아지’는 아이유가 오랜 시간 공을 들인 곡으로, 그 동안 선보였던 밝은 모습과는 상반된 감성이 느껴진다. 전혀 상상하지 못했던 깊은 내면의 감성을 이끌어낸 아이유의 자작곡은 팬들에게 그녀의 가능성에 대한 또 다른 기대를 심어줄 것으로 본다.

열두 번째 트랙 ‘4AM’은 영국의 싱어송라이터 ‘코린 베일리 래’의 곡으로, 아이유가 직접 가사를 써 합작품으로 완성이 되었다. 새벽 4시의 불안전한 감성을 그린 가사가 눈길을 끌며, 이전에 만나볼 수 없었던 아이유의 진한 보컬이 인상적인 곡이다. 데뷔 후부터 지금까지 아이유가 가장 사랑한다고 밝혀온 뮤지션인 ‘코린 베일리 래’의 곡을 불렀다는 것만으로도 아이유에게는 큰 의미로 다가오는 곡이다. 

정규 앨범의 대미를 장식하는 마지막 곡 ‘라망(L’amant)’은 작곡가 정재형의 작품으로 그가 가지고 있는 음악적 감성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곡이다. 처연한 재즈선율 속에 흐르는 아이유의 애절하고 짙은 보컬은 곡에 세련미를 더한다. 온전히 아이유의 곡 해석력으로 완성된 이 곡은 다양한 장르를 소화해내는 아이유의 미래를 가늠케 할 수 있는 곡이다. 

아이유의 정규 2집은 참여 작가진과 곡의 완성도만으로도 디지털 음원 세대에게 ‘음반의 가치’를 다시 한번 생각하게 할 음반이라고 할 수 있다. 음악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음악적 실력으로 팬들의 많은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아이유가 이번 앨범을 통해 선보일 ‘음악의 매력’에 우리 모두 귀 기울여 보자. 



[MUSIC VEDIO REVIEW]

정규 2집의 타이틀곡 ‘너랑 나’의 뮤직비디오는 황수아 감독의 작품으로, 황수아 감독은 ‘좋은 날’, ‘나만 몰랐던 이야기’에 이어 다시 한번 아이유의 뮤직비디오 연출을 맡아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너랑 나’의 뮤직비디오는 한 소녀가 타임머신을 타고 시공간을 여행하며 미래의 남자친구를 만나고 온다는 이야기로 아이유와 배우 이현우가 남녀주인공으로 출연했다. 

시계탑 안, 할아버지가 물려준 공방에서 살고 있는 19세 소녀. 그 공방 안에는 시간이 멈춘 듯 깊은 잠에 빠져 있는 한 남자가 함께하고 있다. 남자는 성인이 되면 떠날 소녀를 이어 공방을 지킬 수 있게 할아버지가 남겨 둔 남자로, 소녀가 성인이 됨과 동시에 눈을 뜨며 일어나게끔 할아버지가 장치를 해 둔 남자이다. 그런 남자를 조심스레 보살피고 있는 소녀. 소녀는 이 사실을 알고 있기에 시간을 더 재촉하며 무언가를 만들기에 집중한다. 

공방 내부를 끊임없이 달리고 있는 미니어쳐 기차. 그 기차를 물끄러미 바라보던 소녀는 어느 순간 그 기차 내부로 들어가 미래를 여행한다. 달리는 기차 안에서 보이는 차창 밖의 잔상들. 그 곳에는 자신과 남자가 함께 하고 있다.

미래를 보고 온 소녀는 시간을 재촉하며 시계보다는 더 큰 부속품들을 만지며 무언가를 만들기에 열중한다. 드디어 완성된 기계장치. 바로 미래를 여행할 수 있는 타임머신. 소녀는 이 타임머신을 타고 시간을 재촉해 미래에서 잠들어 있는 남자를 만나고 오기를 원한다. 

소녀가 성인이 되는 날, 완성된 타임머신. 소녀는 설레는 마음으로 타임머신에 올라가 미래를 향해 여행을 시작한다. 그 순간 눈을 뜨는 남자. 남자가 잠에서 깨어났을 땐 이미 소녀가 미래로 떠난 뒤..남자가 본 것은 떠나기 직전 남겨진 소녀의 잔상뿐이다. 어긋난 소녀와 남자는 다시 만날 수 있을까..? 

93년생 동갑내기인 아이유와 이현우의 풋풋하고 설렘 가득한 연기를 만나볼 수 있는 ‘너랑 나’의 뮤직비디오는 시간여행이라는 판타지 스토리를 19살 소녀의 호기심 어린 시선으로 해석해 신비로우면서도 기묘한 컨셉을 완성도 높게 표현해냈다. 연출하는 뮤직비디오마다 큰 화제를 불러모았던 황수아 감독은 ‘너랑 나’의 뮤직비디오를 통해 한 편의 판타지 영화를 보는 듯한 뮤직비디오를 선사할 예정이다. 


1. 비밀 
Composed by 정석원 / Lyrics by 김이나 / Arranged by 정석원
정석원 작곡가의 작품인 ‘비밀’은 클래식과 현대적인 사운드가 혼재되어 독특한 매력을 선사하는 발라드곡이다. 짝사랑을 하고 있는 간절한 마음을 비밀로 간직하고 있는 소녀의 애틋한 감정을 표현한 가사가 아이유의 깨끗하고 올곧은 보컬로 표현되어 감성을 더한다. 점차 웅장해지고 화려해지는 사운드가 듣는 이를 압도하는 곡이다. 

2. 잠자는 숲 속의 왕자 (Feat. 윤상)
Composed by 윤상 / Lyrics by 박창학 / Arranged by Haihm
‘잠자는 숲 속의 왕자’는 1997년 발표되었던 곡으로, 아이유의 청아한 감성으로 다시 태어났다. ‘그날부터 두 사람은 오래오래 행복하게 살았습니다’로 마무리되곤 하는 옛날 이야기의 결말을 뒤집어 보는 가사로, ‘잠자는 숲 속의 왕자’는 행복하지 않은 후일담으로 표현하며 행복하지 않기 때문에 우리에겐 오히려 더 익숙한, 어긋난 사랑에 대한 이야기로 다가온다. 

3. 별을 찾는 아이 (Feat. 김광진)
Composed by 김광진 / Lyrics by 허승경 / Arranged by 박용준
김광진 작곡가 특유의 서정성이 강하게 다가오는 곡 ‘별을 찾는 아이’는 예지력을 가진 소녀가 사랑하는 사람을 지켜주고 싶고, 비밀로 간직해온 첫사랑인 이가 자신의 마음과 같기를 간절히 원하는 소녀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클래시컬한 느린 멜로디에 설화 같은 이야기가 고전의 느낌을 주며, 소녀의 바람에 대한 대답을 표현한 남자의 목소리는 김광진작곡가가 직접 피쳐링으로 참여해 깊은 울림을 전달한다. 

4. 너랑 나 * TITLE
Composed by 이민수 / Lyrics by 김이나 / Arranged by 이민수
작곡가 이민수-작사가 김이나의 합작품인 ‘너랑 나’는 10대의 끝에서 바라보는, 가까운 미래도 멀게만 느껴지는 소녀의 시점을 그린 곡으로, ‘좋은 날’에 이어 더욱 버라이어티해지고 화려해진 사운드를 자랑한다. 시공간을 넘나든다는 기묘한 설정은 판타지이자 그 만큼 간절한 소녀의 바람을 나타내고 있다. 아이유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곡의 완성도만큼 한 곡 안에 다양한 느낌의 보컬을 시도하며 다채로운 느낌을 부여했으며, 변치 않는 가창력을 선보이고 있다. 

5. 벽지무늬 
Composed by 윤종신, 이근호 / Lyrics by 윤종신 / Arranged by 정석원
윤종신의 곡 ‘벽지무늬’는 아침에 눈을 뜨면 가장 먼저 보이는 벽지처럼 똑 같은 무늬가 반복되는것이 이별 후 뮤료해지고 의미가 없어진 것과 같다는 느낌을 표현한 뉴스타일의 발라드곡이다. 원래 어쿠스틱 편곡의 곡이었으나 가사의 무료한 느낌을 강조하고자 반복된 리듬의 프로그래밍으로 편곡 방향이 바뀌었다. 아이유는 감정이 섞이지 않는 무미건조한 듯한 목소리로 곡을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6. 삼촌
Composed by 이적 / Lyrics by 이적, 아이유 / Arranged by 이적, 양시온
이적과 아이유가 함께한 삼촌은 발랄하고 신나는 업템포의 곡으로, 이 세상 모든 삼촌들에게 바치는 아이유의 응원송으로, 꿈을 향해 달려가는 이 땅의 젊은 세대를 위한 노래이자, 삼촌팬들에게 애정을 듬뿍 담아 드리는 선물이다. 곡 중반부에 나오는 아이유와 이적의 애드립이 재미를 더하며, 아이유의 상큼 발랄한 목소리가 인상적이다. 

7. 사랑니
Composed by G.고릴라 / Lyrics by G.고릴라, 아이유 / Arranged by G.고릴라
‘사랑니’는 첫사랑에 대한 어린 소녀의 솔직한 마음을 그린 곡으로, 너무나 아프지만 미워할 수 만은 없는 첫사랑의 아름다운 추억을 아이유만의 감성으로 표현해냈다. 전체적으로 담백하게 귓가에 속삭이는 듯한 아이유의 목소리와 복고적이면서도 따듯한 느낌의 rock 사운드가 적절하게 조화를 이루는 곡이다.

8. Everything`s Alright (Feat. 김현철)
Composed by 김현철 / Lyrics by 김현철, 아이유 / Arranged by 권태은
아이유의 상큼한 감성을 느낄 수 있는 ‘Everything`s Alright’는 연인과 싸운 후 냉랭한 분위기 속에서 먼저 연락해주기를 기다리는 여자의 마음을 그린 귀여운 가사의 곡이다. 김현철과 아이유가 함께 공동 작사했으며, 발랄한 멜로디 위에 어우러지는 아이유의 상냥한 보컬이 다툰 연인에게 금방이라도 먼저 손을 내밀어 주고픈 마음이 들게 하는 곡이다. 

9. Last Fantasy
Composed by 김형석 / Lyrics by 김이나/ Arranged by Cinebro-NOTE(김형석, 류영민)
정규 2집의 타이틀과 동명인 환상을 꿈꿀 수 있는 10대의 마지막 해를 상징하는 곡으로 6분이 넘는 화려한 스케일이 인상적인 곡이다. 곡의 분위기에 맞는 동화 같은 가사가 인상적인 곡으로, 동화 같았지만 더는 안주할 없는 공간은 10대의 시절을, 설레지만 두렵기도 한 바깥 세상은 성인의 시간을 상징한다. 50인조 오케스트라의 웅장함을 이끌고 나아가는 아이유의 탁월한 가창력이 돋보이며, 소녀에서 숙녀로 변신하는 아이유의 마음을 담은 한 편의 영화 같은 곡이다. 


10. Teacher (Feat. Ra.D)
Composed by Ra.D / Lyrics by Ra.D, 아이유 / Arranged by Ra.D
산뜻한 기타 사운드와 시원한 리듬 위에 이제 곧 어른이 될 19세 아이유의 심정이 담긴 곡이다. 아이유는 곡을 만드는 과정에서부터 자신이 하고 싶었던 이야기를 직접 써내서 프로듀서인 라디와 함께 공동으로 가사 작업에 참여하는 열의를 보였다. 따뜻하고 섬세한 프로듀싱을 보여준 라디는 세상을 더 살아온 선생님으로서 용기를 북돋아주는 내용으로 피쳐링에 직접 참여해 힘을 실었다.

11. 길 잃은 강아지
Composed by 아이유 / Lyrics by 아이유 / Arranged by G.고릴라
모두의 예상을 뒤엎는 아이유의 이번 자작곡 ‘길 잃은 강아지’는 사랑을 받다 버려진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다양한 해석이 가능하도록 쓰여진 중의적인 표현의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곡을 이루고 있는 메인 멜로디가 반복되며 몽환적인 사운드를 선사하며, 여기 저기서 터져 나오는 마음의 혼란을 표현한 곡 후반부는 아이유가 이 곡을 통해 꼭 표현하고 싶어했던 사운드이다. 

12. 4AM 
Original Title: 4AM / Original Composer/Author: Corinne Bailey Rae / Rod Bowkett 
New Lyricist 아이유
코린 베일리 래와 아이유의 합작품으로 탄생된 ‘4AM’은 새벽 4시의 감성을 그린 곡이다. 곡의 분위기에 맞게 성숙된 변화를 선보인 아이유의 보컬이 가장 먼저 귀를 속삭이며, 잔잔한 듯 스며드는 어쿠스틱 사운드와 감각적인 리듬감이 고개를 절로 흔들리게 만든다. 매일 새벽 4시에 일어나 직접 경험한 감성을 고스란히 옮겨 담은 아이유의 가사는 한편의 시를 보는 듯 하다. 

13. 라망 (L'amant)
Composed by 정재형 / Lyrics by 정재형 / Arranged by 정재형
프랑스어로 연인을 뜻하는 라망(L'amant)은 영화음악 감독으로도 정평이 나있는 정재형의 씨네마틱한 흐름이 돋보이는 재즈곡이다. 국내 최고의 세션들과 함께한 6분간의 프리스타일 연주에서 탄생된 곡으로, 정해진 박자 없이 자유롭게 진행되는 멜로디로 구성되어 굉장히 난이도가 높은 음악이지만 이를 잘 표현한 아이유의 가창과 제2의 보컬처럼 노래하는 손성제의 소프라노 색소폰, 그리고 토이의 원년멤버였던 윤정오 엔지니어의 섬세한 사운드가 더해져 정규앨범의 그 마지막에 깊은 여운을 남긴다.



Posted by 모아봐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