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시그니처 버거 2종 시식 후기




안녕하세요. 미슐랭입니다.

어제 저녁에 빠듯한 시간 속 급하게 저녁을 해결해야되서

말 그대로 패스트 푸드를 찾아갔죠.

이왕 먹는거 뭐 맛있는걸 먹을까 고민하던중

맥도날드 시그니처 버거 단품에서 세트 업 쿠폰이 있길래

그래. 결심했어 !

( 알면 아재 )





시그니처 버거는 총 2종으로 출시.

그릴드 머쉬룸 버거, 골든 에그 치즈버거를 출시.

고객의 취향에 따라 토핑을 고를 수도 있게 주문 제작(?)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데요

우리는 추천이 베스트다. 토핑은 손대지 않고 추천 메뉴 그대로

두 제품을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단품 7,500원 세트 8,900원

세트 무료 업그레이드 쿠폰을 이용

원래 단품이랑 세트가 1,400원 밖에 차이가 안나나요 ?

왠지 낚인기분..


한참을 기다려서 받은 버거.

하드 케이스에 딱 담아주시네요.









아......

망해쓰요.

벌집 모양의 감자튀김이 왔다 갔다 하는걸 봤는데

지금 맥도날드에선

벌집 모양 와플 후라이로 교환을 해준다는데

저걸몰랐어 ㅠㅠ

한번 물어나 볼껄....

맛이나 볼껄....



아쉬움은 뒤로하고 컷팅을 시작해 봅니다.



그릴드 머쉬룸 버거 단면입니다.

일단 빵부터가 다르네요.

노랏노랏하고 엄청 촉촉해요.

기존 햄버거의 뻣뻣한 빵과는 조금 다르네요.


한눈에 봐도 두툼하고 육즙이 흐르는 패티가 보이구요

그 위에 치즈, 그릴드 어니언, 머쉬룸, 프리미엄 레터스라고

아삭하고 신선한 통 잎의 양상추라고

맥도날드가 그러네요....

사진에는 안보이지만 생 양파도 있어요.

적양파

어찌나 맵던지 한두조각 떨어지던데

있긴 있었어요



골든 에그 치즈버거 단면이에요.

먼저 빵은 동일하게 사용,

패티, 어니언, 레터스 동일하게 사용

다른점은 계란후라이가 있어요

그리고 맥도날드 특유의 바삭한 베이컨 ㅋㅋ


두 제품다 먹어본 결과

드는 느낌은

왜 버거킹이 계속 생각날까.


버거킹인데 뭔가 조화롭지 못한 버거킹이랄까.

절대 저번주에 3,000원짜리 와퍼와

이번주에 콰트로 치즈와퍼가 3,400원라서

절대 단품 7,500원짜리 먹으면서

버거킹 생각나는건 아닐꺼에요.





패티는 아주 훌륭했어요.

나 소고기 패티 배터지게 먹고싶어 !!

하시면 가서 드시면 될것 같애요.

다만 저는 야채도 있고 아삭아삭한 식감도 가지고 싶은데

인자롭지 못한 시그니처 버거 동판교점은

프리미엄 양상추를 딱 1장만 깔아줬어요.


소스 질질 흐르는 용도로밖에 못느껴서 너무 속상 ㅠㅠ


또 하나,

버거킹에 지금은 판매하고 있지 않지만

머쉬룸 버거 메뉴가 있었어요.

치즈소스에 잔뜩 절여있는 머쉬룸이 잔뜩 들어간

버거가 있었는데 ( 시즌메뉴라 지금은 없음 )

그 아이를 엄청 좋아했던지라

맥도날드에서 나온 머쉬룸에 대한 기대감이 높았는데

흠....

건강한맛 ?


우리 맥도날드에서 건강 찾지 않잖아요.....

여튼 저는 이래저래

약간 조금 많이 실망감 ?

좀 멀었어도 3,400원짜리

콰트로 치즈 와퍼를 먹으러 갔어야...

통양파랑 토마토랑 양상추가 들어있는

그아이를 먹으러 갔어야.....


다음 맥도날드는 런치에 상하이나 먹어야겠다 ^^

그때 와플 후라이 꼭 먹어봐야지 ^^


그럼 우린 내일 또 만나요 안녕.








Posted by 모아봐
Comments
  • 프로필사진Favicon of https://carpeyong.tistory.com 맛집 여행가2017.06.11 18:42 신고저는 일단 아재네요 ㅋㅋㅋㅋ
    맥도날드 갈때마다 한번 도전해볼까 말까 하던건데....
    역시 버거킹이 갑인가요?ㅋㅋㅋ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프로필사진Favicon of https://moaboa.kr 모아봐2017.06.12 08:13 신고버거킹이 요새 쏟아지는 할인을 해서 그런지 ㅎㅎ 7500원짜리 버거가 마냥 잘 넘어가진 않더라구요 ㅎㅎ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